결산ㆍ사업계획 승인…문화원 확장 공사 예정
상태바
결산ㆍ사업계획 승인…문화원 확장 공사 예정
  • 이양순 기자
  • 승인 2011.03.04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노인회 순창군지회

순창문화원(원장 김기곤) 제42차 2011년도 정기총회가 지난 24일 오전 11시 순창문화의집 2층 회의실에서 열렸다.(사진)

60여명의 회원이 참석한 이날 총회에서는 지난해 사업실적 및 결산 승인과 함께 올해 사업계획 및 예산안을 심의 확정했다.

이날 결의된 올해 사업계획에서는 향토고유문화보존 전승을 위한 민속놀이경연대회, 지역사회교육으로 소년 백일장 그리기대회, 특장사업에 문화유적답사, 향토사료 수집보존을 위한 사라져가는 순창의 민속 문화 발간 등을 주요사업으로 확정했다. 또 문화재 조사연구, 제23회 민속예술제, 제6회 순창장류축제 전야제 행사 등의 사업도 시행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 5700여만의 예산으로 투입할 문화원 시설 확장사업과 관련 김 원장은 “향토회관 내부에 있는 가인 전시관을 리모델링하는 서가 및 외부인사 접대 공간 등을 마련하는 공사가 시작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신정이(45ㆍ순창읍 남계) 회원이 “회원들의 개인사정으로 평일에 떠나는 문화답사 동행이 어렵다. 요일 조정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또 설재천 사무국장은 “참석 회원이 부족하여 의결에 어려움이 있다. 대의원제로의 전환을 검토해보자”는 의견을 제시했고 이에 김 원장은 “적극적인 검토를 거쳐 원만히 진행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한편 순창문화원은 1965년 1월 설립, 현재 200여명의 회원이 향토문화보존 및 사료수집 등 지역문화 개발활동에 힘쓰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보조금 받은 공장으로 담보 대출 ‘특혜 의혹’
  • 〈열린순창〉 필진이 새로워집니다
  • 새마을금고, 정기예탁금 103억 8500만원 유치
  • 팔덕 출신 최순삼 순창여중 교장
  • 옥천향토문화사회연구소 이사장 이ㆍ취임
  • [기자수첩]대모암 관련 감출 것이 많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