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자유게시판 | 로그인 | PDF보기 | 전체기사
전체기사보기 자유게시판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구독신청
최종편집 : 2019.6.20 목 16:30
> 뉴스 > 열린소식 > 농업경제
     
동계 쌀엿 … ‘순창쌀엿’ ‘노루목엿’ ‘가향쌀엿’
2019년 01월 10일 (목) 박진희 기자 togi122@openchang.com

   
 
지역농산물 쌀ㆍ겉보리ㆍ참깨ㆍ콩가루ㆍ생강 ‘사용’
농한기 효자, 800g 부터 5kg 까지 설날 선물 ‘인기’
 
   
 
동계면에서는 농한기로 접어드는 11월부터 2월까지 쌀엿을 만들어 설 상품으로 판매하고 있다. 주로 2월까지 엿을 만들지만 설 이후 3ㆍ4월까지도 만들어 냉동 보관해 4계절 판매하는 곳도 있다. 여름에는 냉동상태로 배달된다.
재료는 쌀, 겉보리, 참깨, 콩가루, 생강(갈아서 쓰거나 즙을 내서 쓴다) 등을 사용하는데 모두 마을에서 생산되는 우리 농산물을 사용하고 있다.
엿을 만드는 과정은 먼저 쌀을 불려서 고두밥을 짓는다. 고두밥을 엿기름과 섞어서 10시간 정도 당화시킨다. 밥알 건더기와 물을 분리시켜 5~6시간 정도 끓여서 강엿(갱엿)을 만든다. 강엿은 초벌과정을 거치는데 기계로 돌려 한 덩이씩 잘라 놓는다. 한 덩이씩 잘라 놓은 초벌엿을 수증기를 쐬어 가며 여러 차례 당겨 기다랗게 엿가락을 만든다. 엿을 만드는 과정에서 깨, 생강, 땅콩 등 재료를 첨가한다. 늘이는 작업은 재래식 방법대로 하고 있으며 여러 번 늘려 바람구멍이 많아 깨물면 바삭바삭 부서지는 느낌이 난다. 냉각시킨 엿을 알맞은 크기로 잘라 콩가루를 뿌려 완성한다.
엿은 바깥 온도가 최하 5도가 되어야 만들기 좋다. 바깥 온도가 높으면 엿이 끈적끈적해져서 엿가락을 늘이는 작업을 할 수 없다. 11월에는 새벽이나 밤에 만들어야 한다. 엿은 공기 중에 있는 수분을 빨아들이는 성질이 있어 온도가 맞지 않으면 끈적끈적해진다. 엿을 구매한 후에도 먹을 만큼만 꺼내서 먹고 냉장이나 냉동 상태에서 보관해야 바싹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순창쌀엿 (영농조합)
전화 : 010-5238-5058
위치 : 순창군 동계면 이동길 40-6
순창쌀엿 1kg, 2kg, 3kg
https://sunchangssal.modoo.at/
   
엿 치는 마을 (영농조합)
전화 : 063-653-6539
위치 : 순창군 동계면 장항1길 20
노루목엿 1kg, 2kg, 3kg, 5kg
http://www.yeotvil.com/
   
가작 가향식품 (영농조합)
전화 : 010-9451-4212
위치 : 순창군 동계면 가작길 16-20
가향식품 쌀엿 200g 소포장 4개ㆍ8개
https://bomool5074.blog.me/221004563329

박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열린순창(http://www.opench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 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순창군 순창읍 순화로 25 | Tel 063-652-3200 | Fax 063-652-3199
등록번호 : 407-81-21073 | 발행일자 : 2010년 05월 05일 | 발행·편집인 : 임양호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임양호
Copyright 2009 열린순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opencha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