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랑고랑 고추모 “잘 자라라”
상태바
고랑고랑 고추모 “잘 자라라”
  • 윤승희 기자
  • 승인 2019.05.15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마 남지 않았을 서늘한 봄 그늘을 찾아 향가유원지를 찾은 날, 고랑고랑 늘어선 둑 위에 고추모가 땅심을 받고 푸르다. 할아버지는 한 낮 더위 전에 고추 모종에 흙 덮어주느라 손길이 바쁘다. ‘할아버지! 올 해 고추농사 잘 되기를 바라요!’ 기도하면서 나도 한 컷.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잇딴 두릅 도난사고, 농가 ‘울상’
  • 군수ㆍ의회 갈등…의회 실태조사 ‘보류’
  • 순창식당 하종옥ㆍ최옥자 부부
  • 코로나19 이겨내는 ‘쌍치면소재지’ 작은 상인들
  • 쌍치119 신축 현장 쓰레기 소각
  • 봉사단체 ‘사랑회’ 단합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