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시] 보리밭길
상태바
[독자시] 보리밭길
  • 박달재 시인
  • 승인 2019.05.2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달재(구림 통안 출신)

노고지리 우짖는 푸른 하늘
그 보다 더 푸른
산과 강 들과 실버 가슴
청보리밭 지나 고향가는 길

저 높은 창공을 향해
만세 만세 만만세
목청 돋구어 외치는 보리목이들
실버도 그런 날 있었다고발 저리도록 뛰놀던 옛 친구들
지금 어디에서 어찌하고 있을까
청보리밭길을
오늘은 혼자서 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박희승 대표변호사 소속 법무법인 고창인 조합장 2심 변호인단 맡아
  • 동계 황재열·김지환 부부 차남 황인재 선수 축구 국가대표 선발 ‘영예’
  • [칭찬 주인공] 김영현 순창읍행정복지센터 사회복지 주무관
  • 축협 이사회 ‘조합장 직무 정지 6개월’ 논란
  • 순창친환경연합(영)‘친환경 체험학습’
  • [새내기 철학자 이야기]시간표 새로 짜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