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추석 금품 제공 특별단속
상태바
선관위, 추석 금품 제공 특별단속
  • 김슬기 기자
  • 승인 2019.09.10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관리위원회는 추석을 맞아 정치인, 입후보예정자 등이 명절인사를 명목으로 선거구민에게 금품을 제공하는 등의 불법행위가 발생할 수 있다며 특별예방ㆍ단속활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선관위는 입후보예정자ㆍ정당ㆍ국회의원ㆍ지방의원ㆍ지방자치단체장 등이 법을 몰라 위반하는 일이 없도록 방문 면담, 서면 등의 방법으로 위반사례 예시 안내 등 예방활동에 주력할 방침이다.
위법행위에 대해서는 고발 등 엄중하게 조치하고, 과열ㆍ혼탁이 우려되는 경우에는 도 광역조사팀과 공정선거지원단 등 단속 역량을 총동원하여 대처할 계획이다.
선관위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 중에도 선거법 위반행위 신고 접수 체제를 유지한다”면서 “선거법 위반행위를 발견하면 즉시 신고(전화 1390)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계노동 퇴비공장 행정조치 ‘추궁’
  • 10월 18~20일 ‘장류축제’… 매일 밤 ‘장류 가을음악회’
  • 순창북중ㆍ고 총동문회 골프대회
  • 인계 노동 퇴비공장, 불법건축물에 ‘허가’
  • 체육단체 간담회…회장 선출 관심 ‘집중’
  • 귀성객들과 함께하는 우리마을 노래잔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