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나무
상태바
대나무
  • 소정희
  • 승인 2019.10.01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지를 뚫고 우뚝 솟아 푸른 꿈꾸며
마디마디 굵어져도 텅 빈 마음
다 내려놓아 설한풍에도 꺾이지 않고
잔잔한 바람에 속삭이며
모든 것 비워낸 너는
영원한 푸른 숲 이여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8~20일 ‘장류축제’… 매일 밤 ‘장류 가을음악회’
  • 인계노동 퇴비공장 행정조치 ‘추궁’
  • 인계 노동 퇴비공장, 불법건축물에 ‘허가’
  • 순창북중ㆍ고 총동문회 골프대회
  • 인계 노동 악취, 주민 ‘원성’… 행정 ‘무심’
  • 체육단체 간담회…회장 선출 관심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