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나무
상태바
대나무
  • 소정희
  • 승인 2019.10.01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지를 뚫고 우뚝 솟아 푸른 꿈꾸며
마디마디 굵어져도 텅 빈 마음
다 내려놓아 설한풍에도 꺾이지 않고
잔잔한 바람에 속삭이며
모든 것 비워낸 너는
영원한 푸른 숲 이여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잇딴 두릅 도난사고, 농가 ‘울상’
  • 군수ㆍ의회 갈등…의회 실태조사 ‘보류’
  • 순창식당 하종옥ㆍ최옥자 부부
  • 코로나19 이겨내는 ‘쌍치면소재지’ 작은 상인들
  • 쌍치119 신축 현장 쓰레기 소각
  • 봉사단체 ‘사랑회’ 단합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