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일 도의원, 구림면 구급차 도입 ‘알려’
상태바
최영일 도의원, 구림면 구급차 도입 ‘알려’
  • 조재웅 기자
  • 승인 2020.05.20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영일 도의원이 지난해부터 소방서 구림면지역대 구급차 도입을 위해 끈질기게 압박해 이번에 도입했다고 밝혔다.
쌍치면과 동계면 119지역대 신축, 순창소방서 개청 등 소방서비스의 양적 질적 개선에 힘써온 최 의원은 “이번 구급차 도입을 계기로 긴급출동과 의료기관 이송에 소요되는 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드디어 구급차 한 대 없는 구림면이라는 오명을 벗을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재선의원으로서의 중량감을 발휘해서 앞으로도 순창군 전역의 소방인프라를 확충시켜 나가는 데 의정활동을 집중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최 의원은 “구림면지역대는 군내 10개 면 가운데 인구가 가장 많고 면적도 가장 넓지만, 순창읍 인근 지역이라는 이유로 순창읍 소재 구급차 출동 서비스에 의존해야 했다”면서 “이번 조처로 소방구급 서비스의 대폭 향상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잇딴 두릅 도난사고, 농가 ‘울상’
  • 군수ㆍ의회 갈등…의회 실태조사 ‘보류’
  • 순창식당 하종옥ㆍ최옥자 부부
  • 코로나19 이겨내는 ‘쌍치면소재지’ 작은 상인들
  • 쌍치119 신축 현장 쓰레기 소각
  • 봉사단체 ‘사랑회’ 단합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