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깝쇼’ 소소극장 ‘공연’
상태바
‘투깝쇼’ 소소극장 ‘공연’
  • 조재웅 기자
  • 승인 2020.06.11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회 공연 ‘성황’… 코로나 거리두기 준수

서울방송(SBS) 공채 개그맨 출신들이 출연하는 ‘투깝쇼’가 지난 5일과 6일 순창읍 소소극장에서 펼쳐졌다.
순창문화관광공작소(대표 조연우)가 마련한 이번 공연에는 주민 140여명이 관람했다.
서울 신촌, 대학로 등 전국 순회 공연하며 인기를 끌고 있으나, 소읍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공연을 관람하는 기회가 됐다. 소소극장 수용 인원은 120석이지만 사회적 거리 두기를 준수하기 위해 1회당 70여명만 관람하게 했다. 또 공연 전ㆍ후 방역하여 코로나19 예방에 최선을 다했다.
공연은 5일 금요일은 오후 7시 30분이며, 6일 토요일은 오후 3시부터 1시간 30분 가량 무료로 진행했다. 형사 두 명이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연극학원, 야구장 등에 잠입 수사하며 펼치는 코믹 수사극을 서울방송 공채 개그맨인 김승진, 김영, 김민기, 한송희 씨가 열연했다.
공연을 관람한 주민들은 “쉽게 볼 수 없는 코믹 연극을 시골 작은 공연장에서 감상할 수 있어서 매우 좋았다”면서 “이런 공연을 많은 주민이 관람하여, 더욱 다양한 문화적 체험을 할 수 있도록 많이 알려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순창문화관광공작소는 그동안 소소극장에서 뮤지컬 ‘어른동생’, 남녀노소마술쇼, 그룹 플라워 고유진(가수) 공연 등을 개최했고 앞으로도 다양한 공연을 유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다니엘라ㆍ크리스 부부… 순창 사랑 ‘9년’
  • 김봉호 노인회장, 중앙회 개혁위원 선임
  • 인계 폐기물공장, 영업정지처분취소 ‘소송’
  • 신정이 의원 5분발언
  • [드론순창] 순창성당 ‘신축’
  • [드론순창] 추수 끝난 구송정 주변 늦가을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