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점식 세무법인 삼익 대표 500만원 성금
상태바
오점식 세무법인 삼익 대표 500만원 성금
  • 열린순창
  • 승인 2020.09.02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계면 출신, 세무법인 삼익 오점식 대표이사가 수해 입은 향리 주민들을 응원하는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오 대표는 “고향 주민들이 어려움을 당하니 멀리서도 마음이 아프다”면서 “수해로 인해 직접 피해는 물론 희망까지 잃을까 염려된다. 고향을 사랑하는 분들이 많으니 용기내시고 작은 성의가 조금이나마 보탬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장군목 요강바위 옆 ‘거북바위’ 사라졌다
  • 군청 하반기 정기인사
  • [서화종]공직생활을 마치며!!
  • 발바닥 교육(5) '눈물바람'
  • ‘요강바위 도난사건’의 교훈
  • 최영일 도의원, ‘악취방지’조례 개정, 알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