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제기동 주민들,  유등면에 수재의연금 기탁 
상태바
서울 제기동 주민들,  유등면에 수재의연금 기탁 
  • 열린순창
  • 승인 2020.09.09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동대문구 제기동 주민들이 지난달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유등면민의 피해복구에 써 달라며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 400만 원을 전달해 왔다.
유등면과 동대문구 제기동은 지난 2011년 5월에 자매결연 협약을 맺었다. 이들 자치단체는 도ㆍ농 지역 간 우호 교류와 상호 협력을 지속해 왔다. 
특히 제기동주민센터에 ‘자매결연지 지역특산물 홍보관’을 설치, 고품질의 지역특산물을 제기동 주민에게 판매하는 등 관계증진에 노력해오고 있다. 
장서구 제기동 주민센터장은 “자매결연지인 유등면 주민들이 큰 수해를 입었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했다”면서 “우리 동 주민의 적극적인 참여로 작은 결실을 맺어 이렇게 전달하게 됐다. 유등면민에게 희망의 씨앗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장군목 요강바위 옆 ‘거북바위’ 사라졌다
  • 군청 하반기 정기인사
  • [서화종]공직생활을 마치며!!
  • 발바닥 교육(5) '눈물바람'
  • ‘요강바위 도난사건’의 교훈
  • 최영일 도의원, ‘악취방지’조례 개정, 알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