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향토(연), 울산향토사도서관장 초청 강연
상태바
옥천향토(연), 울산향토사도서관장 초청 강연
  • 장성일 기자
  • 승인 2020.09.23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옥천향토문화사회연구소가 순창향교 명륜당에서 ‘향토사 도서관의 가치는 무엇인가?’를 주제로 두 번째 강좌를 진행했다.
초청강사 김진곤 울산향토사도서관장은 “향토사는 어렵고 고리타분한 역사로 인식하고 있으나 이를 타파하고 알기 쉽게 알리는 데 힘을 쏟고 있다”면서 “개인 소유 아파트에 기증이나 후원으로 마련한 향토사 자료를 토대로 2만5000여권 소장 울산향토사도서관을 5년 전에 마련했다”고 향토사 연구의 어려움을 털어놓았다.
김 관장은 “울산향토사도서관을 이용하는 사람은 교사 또는 기자 등으로 서울이나 부산을 망라하고 여러 곳에서 울산향토사도서관을 방문하고 있다. 방문자들의 한결같이 울산에 울산자료가 왜 없는지 의문을 품는다”면서 “순창 향토사가 나아갈 길은 순창지역의 도서관과도 협력하며 지역인재를 활용한 순창스러운 자료를 수집 보존하는 것이 지역성과 전통성을 살리는 길”이라며 강의를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복작복작 재미 지게 산당게’
  • 김봉호 노인회장, 중앙회 개혁위원 선임
  • 신정이 의원 5분발언
  • 인계 폐기물공장, 영업정지처분취소 ‘소송’
  • [드론순창] 추수 끝난 구송정 주변 늦가을 풍경
  • 쌍치 퇴비공장ㆍ돈사 악취 우려…주민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