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마지막 토요일 열리는 ‘촌시장’
상태바
11월 마지막 토요일 열리는 ‘촌시장’
  • 열린순창
  • 승인 2020.11.25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토) 창림동 문화누리마을에서
대나무 짜임액자 공짜로 만드세요

순창읍 창림마을에서는 매월 마지막 토요일, 순창 골목장터로 자리잡은 촌시장이 열린다.
‘순창 촌발작렬 시시콜콜 동내골목장’ 물품, 농산물, 먹거리가 있는 곳이다. 가정에서 안 쓰는 중고 또는 새 물품, 농산물, 수공예품 등을 사고판다. 
누구든 판매자가 될 수 있고 구경와서 사고 싶은 물건이 있으면 지유롭게 구매할 수 있다.
11월 마지막 주, 오는 28일(토)에는 특별히 창림문화누리마을 ‘쌍팔용’ 문화공방에서 1년 동안 함께 열심히 공부한 ‘주경야죽’ 죽공예 수강생들이 죽공예 체험을 진행한다.
누구나 참가해서 무료로 대나무 짜임액자를 만들어 갈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문경 가수, ‘트롯신이 떴다 2’ 우승
  • 강문경이 부른 〈아버지의 강〉 탄생 비화
  • 김성진 성진전업사 대표, 성금 100만원
  • 쌍치ㆍ복흥 - 순창읍 직통버스 개통
  • 서명옥 옥천콘크리트 대표, 성금 100만원
  • 홈마트, 이웃돕기성금 20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