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병원성 가축질병 유입 차단 ‘총력’
상태바
고병원성 가축질병 유입 차단 ‘총력’
  • 열린순창
  • 승인 2021.01.13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확산세가 커지자 거점소독초소를 확대하는 등 방역 활동 총력 대응에 나섰다. 군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유입을 막기위해 축산차량 거점소독초소를 기존 2곳에 한 곳을 더 추가해 총 3곳을 운영하고 있다. 또, 농업기술센터 종합상황실을 24시간 비상근무체제로 전환하고 군내 가금류 사육 60 농가(330만 수)에 전화와 문자 발송하고, 방역 예찰과 농장 내외 소독 등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가금 농가에 생석회(140톤)와 소독약(5톤)을 공급하는 등 철저한 방역태세를 갖췄다.
군은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가축 질병에 대한 방역이 소홀해지지 않도록 축산 농가들의 기본 방역수칙 홍보에도 힘썼다. 만일의 사태에 대비한 비상연락체제를 갖추고 관련 기관(동물위생시험소 남부지소, 순정축협, 공수의)과 협조체계 유지, 전담 공무원의 가금ㆍ우제류 농가 예찰, 취약농가 방역에도 힘쓰고 있다. 축협 공동방제단을 활용, 소규모농가와 축산관련 시설 소독 등 실질적 방역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 
설태송 소장은 “가축 질병 차단을 위해서는 축산인뿐 아니라 군민 모두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문경 가수, ‘트롯신이 떴다 2’ 우승
  • 강문경이 부른 〈아버지의 강〉 탄생 비화
  • 김성진 성진전업사 대표, 성금 100만원
  • 쌍치ㆍ복흥 - 순창읍 직통버스 개통
  • 서명옥 옥천콘크리트 대표, 성금 100만원
  • 홈마트, 이웃돕기성금 20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