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균 의장, ‘공공의대 설립’ 챌린지
상태바
신용균 의장, ‘공공의대 설립’ 챌린지
  • 열린순창
  • 승인 2021.02.24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의회 신용균 의장이 지난 16, ‘남원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 챌린지에 동참했다. 지난 20183월에 폐교된 서남대 의대 정원 49명을 활용한 남원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이 추진됐지만 3년이 지난 지금까지 성과가 나타나지 않는 실정이다. 도내에서도 관심도가 낮아져 공공의대 유치를 위한 새로운 분위기를 조성할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신용균 의장은 공공의대 설립은 낙후된 지역의 보건의료서비스 질을 개선함으로써 지역 간 격차를 해소하고 지역 균형 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다면서 남원 국립공공의대 설립이 조속히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바보형의 석연찮은 죽음, 동생은 살인을 준비했다
  • 순창농협 하나로마트 로컬푸드 ‘변했어요’
  • ‘순창읍 지중화사업 공사’, 이게 최선인가요?
  • 전세용 진보당 위원장 1인 시위
  • 결핵예방의 날, 인식 개선 홍보
  • 식품의 꿈과 환상, ‘푸드사이언스관’ 개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