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원 입원실 선별진료소 운영
상태바
보건의료원 입원실 선별진료소 운영
  • 열린순창
  • 승인 2021.09.08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한발 앞선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군 보건의료원은 지난해 12월부터 입원실 운영을 중단하고 입원실 간호 인력을 선별진료소와 코로나 예방접종 센터에 투입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선별진료소에서는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의사 진료는 물론 코로나19 검사처방까지 받을 수 있다. 현재까지 총 검사 인원은 14500여명에 이른다. 선별진료소는 군민의 코로나19 검사 접근성을 높이고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오전 830분부터 오후 530분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되고 있다. 근무하는 직원들은 감염예방과 안전을 위해 방호복까지 겹쳐 입고 검체채취를 하고 있다.

선별진료소에 근무하는 김 모 간호사는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되어 검체량이 많아 힘들 때도 있지만, 증상 여부와 상관없이 누구나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어서 감염자를 더욱 촘촘히 가려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보조금 받은 공장으로 담보 대출 ‘특혜 의혹’
  • 〈열린순창〉 필진이 새로워집니다
  • 새마을금고, 정기예탁금 103억 8500만원 유치
  • 팔덕 출신 최순삼 순창여중 교장
  • 옥천향토문화사회연구소 이사장 이ㆍ취임
  • [기자수첩]대모암 관련 감출 것이 많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