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과 내동마을 어르신 “나는야 연금술사”
상태바
금과 내동마을 어르신 “나는야 연금술사”
  • 장성일 기자
  • 승인 2021.11.16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사복 입고 학사모 쓰고 졸업식

 

순창문화원(원장 최길석)2021공모사업으로 선정돼 진행하고 있는 지역특성화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이 오는 22일 종강졸업식을 한다. 공모사업은 금과면 내동마을 어르신들과 나는야 연금술사라는 명칭으로 지난 5월 중순부터 진행했다.

어르신들은 그림책 놀이와 심신 안정 원예체험, 소근육 활동 도자기 체험, 손을 이용해 즐겁게 표현하며 노는 손 유휘, 여러 미술 활동과 공예체험, 다양한 문화예술을 접했다. 어르신들은 교육과 체험 시간에 숨겨져 있는 끼와 재능, 창의력을 마음껏 발휘했다. 코로나로 생신을 제대로 챙기지 못한 어르신들에게는 생일 케이크를 만들면서 자축하는 시간도 가졌다. 올해는 다른 해와 달리 졸업 기념으로 어르신들에게 모두 대한노인회 순창군지회가 지원해 준 학사모를 씌워 드렸다.

순창문화원 박인순 실장은 강사들 모두 학사모를 쓴 어르신들의 활짝 웃는 모습을 보고 뿌듯해 했다면서 지난 2018, 2020년 그리고 올해 3년간 함께 하다 보니 어르신들이 이러다 대학원까지 공부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말씀을 하셔서 함께 웃기도 했다며 지난 교육 과정을 회상했다.

순창문화원은 나는야 연금술사교육을 마친 어르신들의 소감과 활동 내용이 담긴 사진과 작품 등을 실어 어르신 별로 작은 책자를 각각 발행해 드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기환 전 축협장, 순창군수 출마 선언
  • 순창군청 5년간 수의계약 현황 분석
  • 순창군청 인사발령(2022년 1월 10일자)
  • '열린순창' 선정 ‘2021년을 밝힌 사람들’
  • 군청 상반기 정기인사
  • 문화방송, 신정이 의원 관련 수의계약 의혹 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