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랭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
상태바
한랭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운영
  • 열린순창
  • 승인 2021.12.08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은 겨울 한파 예보에 따라 내년 2월까지 한랭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하고 한랭질환자 발생현황을 상시 모니터링해 환자발생 최소화한다.

군에 따르면 한랭질환은 면역력이 취약한 노인, 소아, 심뇌혈관계 질환자, 호흡기계 질환자 등에게 잘 나타나고, 추위에 장시간 노출될 우려가 있는 노숙인과 저온 환경 노동자 등에게 특별한 주의가 요구되는 질환이다.

박현영 진료담당은 한랭질환은 추위가 직접적인 원인이 되어 인체에 피해를 입힐 수 있는 전신성 저체온증과 국소성 동상, 동창, 침수병 및 침족병 증상을 보인다건강수칙을 잘 지키는 것만으로도 한랭질환은 예방이 가능하며, 갑작스러운 추위에 노출되는 것은 피하고 외출때는 여러 벌의 옷을 껴입고 장갑목도리 등 방한용품을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무엇보다 감염 예방을 위해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면 한파로 인한 건강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성용 의원, 순창장류·한국절임 감사 요청
  • 순창, 숨겨진 이야기(10) 순창 토착성씨와 향리층
  • 중학생 ‘같은 질문 다른 생각’ 좌담회
  • 군 2022년 인건비 900억원 육박…자주재원 30% 차지
  • 최영일 군수, 공약사업 주민설명회
  • 청소년연극단 창작 뮤지컬 “오버 더 레인보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