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한장]백년에 한번 핀다던 대나무꽃
상태바
[사진 한장]백년에 한번 핀다던 대나무꽃
  • 이종현 순창읍장
  • 승인 2022.06.29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현 순창읍장

 

평생 한 번 볼까 말까한 신비로운 죽화.

백년에 한번 핀다던 대나무꽃(죽화)화양연화에 피었습니다.

모든 식물들은 생을 마감할 때 종족번식의 원리에 의해서 씨를 퍼트리기 위해 꽃을 피웁니다. 대나무도 100년이라 말하지만 그렇게 오래 살아야 꽃이 핀다는 얘기 아닐까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순창군 올해 첫 인사발령
  •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출마예상자
  • 최영일 군수 신년대담 “‘아동 행복수당’ 18세 미만 월 40만원씩 지급” 추진 계획
  • 제2대 체육회장 선거…19일 향토회관
  • 군청 인사 예고 이르면 오늘(4일) 발표
  • 설 대목장날, 가족 만날 기대감 부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