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거어르신 도시락 지원 시범사업 추진
상태바
독거어르신 도시락 지원 시범사업 추진
  • 최육상 기자
  • 승인 2022.07.06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성·구림 85세 이상 독거노인 대상

군이 노인복지법 제4조에 근거해 적성면과 구림면의 85세 이상 독거 어르신을 대상으로 올해 12월까지 점심 식사를 직접 만들어 배달하는 취약계층 독거노인 영양지원 사업을 시범적으로 시행한다.

적성면은 생활개선회(회장 전오옥), 구림면은 화암교회를 각각 보조사업자로 선정해 독거어르신 가구에 밥, , 반찬 3종으로 구성괸 도시락을 매주 2회 직접 만들어서 배달하고 안부를 살피고 있다. 군에서는 보조사업자에 부식비와 인건비 등을 지원한다. 적성면에서는 37, 구림면에서는 45명의 독거노인이 각각 영양지원을 받게 됐다.

전오옥 회장은 앞으로도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하여 영양을 고루 갖춘 식단을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최영일 군수는 군은 군민들이 기본권을 넘어 순창에 살면서 행복을 누릴 수 있는 행복생활기본권을 보장하는 데 노력하겠다며 보다 촘촘하고 강화된 순창형 보편적 복지정책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군은 이 외에도 민선 8기 청사진의 한 축인 따뜻한 복지로써 어르신 교통약자를 위한 전동차 보급 확대와 노인일자리 참여자를 기존 1000여명에서 3000여명으로 늘리고 임금도 월 27만원에서 월 30만원으로 상향하는 것을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하우스 고설재배 수박 1200통 판매 사연
  • ‘금산골프장’ 확장 놓고 ‘찬반’ 논란
  • 수술받은 며느리 대신 ‘할미 육아’를 시작했습니다
  • 순창군, 인구감소율 전국 1위 불명예
  • [조재웅]주민에게 호소합니다
  • 금산골프장 확장 주민설명회 8월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