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천산군립공원 피서객 맞을 채비 완료
상태바
강천산군립공원 피서객 맞을 채비 완료
  • 열린순창
  • 승인 2022.07.27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천산군립공원이 열린관광지 환경조성사업으로 등산로를 재정비하는 등 피서객을 맞을 채비를 마쳤다.

군은 여름 휴가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며 피서객들이 몰릴 것에 대비하며 장애인도 산을 편하게 탐방할 수 있도록 병풍폭포에서 천우폭포까지 맨발 산책로를 황토길로 포장하고 지면도 고르게 닦았다. 곳곳에 의자와 파라솔 등을 준비해 관광객들이 쉬어갈 수 있도록 하고 화장실을 정비하는 등 편의시설을 확충했다.

또한,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오는 831일까지 휴무 없이 매일 야간 개장을 할 계획이다. 야간 운영 시간은 오후 7시부터 밤 10시까지이며 오후 830분까지 입장을 마쳐야 한다.

매표소부터 천우폭포까지 1.3km구간을 산책하면서 반딧불 조명과 함께 다양한 빛과 스토리를 가미한 영상콘텐츠 단월야행을 감상할 수 있다. 단월야행은 구름계곡, 신비의 강, 빛의 정원, 달빛 궁궐 등 주요 공간에 미디어 쇼와 화려한 조명으로 연출했다. 조선 중기 고전소설인 설공찬전을 근거로 저승과 연관되는 염라대왕과 도깨비, 청룡 등 다양한 캐릭터도 선보인다. 병풍폭포 앞에 조성한 세족장에서는 족욕을 즐기며 단월야행을 관람할 수 있다.(자료제공 산림공원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순창군 올해 첫 인사발령
  •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출마예상자
  • 최영일 군수 신년대담 “‘아동 행복수당’ 18세 미만 월 40만원씩 지급” 추진 계획
  • 제2대 체육회장 선거…19일 향토회관
  • 군청 인사 예고 이르면 오늘(4일) 발표
  • 설 대목장날, 가족 만날 기대감 부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