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오페라 ‘항아리 아씨전’ 28일 공연
상태바
창작 오페라 ‘항아리 아씨전’ 28일 공연
  • 열린순창
  • 승인 2022.07.27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설씨 부인 이야기를 소재로 한 창작 국악 오페라, 판소리와 오페라의 만남 항아리 아씨전공연이 오는 28일 오후 730분 향토회관에서 열린다.

항아리 아씨전은 조선 최초의 여성 문장가이자 서화가인 순창설씨 부인과 남편 신말주의 사랑이야기를 전통음악을 바탕으로 오페라, 아카펠라, 재즈 등 다양한 음악적 요소를 삽입한 창작곡들로 구성한 작품이다.

도창이 국악 실내악의 연주에 맞춰 판소리를 하고 벨칸토 창법의 성악가들이 다양한 세대의 관객들에게 쉽게 이해할 수 있는 판소리와 오페라를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자세한 사항은 문화관광과 문화예술계(063-650-1625)로 문의하면 된다.(자료제공 문화관광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창인 조합장 ‘구속’ ‘사안 가볍지 않아’
  • 발바닥 교육(34)수건을 돌리고 학교에서 나온다
  • ‘니나의 밀밭’ 이하연 농부
  • 최영일 군수, 2년 연속 군내 전체 마을 순회 ‘소통’
  • 고창인 조합장‘기소’되면 순정축협 대행체제 운영
  • ‘풍구’가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