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고역도부, 장관기대회서 금 3·은 3·동 4개
상태바
순창고역도부, 장관기대회서 금 3·은 3·동 4개
  • 조재웅 기자
  • 승인 2022.08.03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해빈·홍윤서·홍유빈·오세민 선수 ‘쾌거’

조재웅 기자 dream69@openchang.com

 

순창고등학교 역도부가 지난달 22~26일까지 강원도 양구군에서 열린 제49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시도학생역도경기대회에 참가해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돌아왔다.

정해빈(순창고 3) 선수가 109킬로그램(kg)급에 참가해 용상·인상·합계 모두 1위를 차지하며 3관왕을 달성했고, 홍윤서(순창고 3) 선수는 96kg급에 참가해 인상 2위를 차지했다. 홍유빈(순창고 2) 선수는 여고부 76kg급에 참가해 인상 2, 용상 3, 합계 2, 오세민(순창고 2) 선수는 여고부 81kg급에서 인상·용상·합계 각 3위를 거머쥐었다. 대회 결과 순창고 역도부는 총 3개의 금메달과 은메달 3, 동메달 4개를 차지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금메달 3관왕을 차지한 정해빈 선수는 이번 시합을 준비하며 몸 상태가 그리 좋지 않았다. 기록에 대한 이미지 트레이닝을 해주신 코치님 지도가 많은 도움이 되어 정신을 집중해 좋은 성적 낼 수 있었던 것 같다항상 순창역도를 위해 힘쓰고 가르쳐 주시는 감독·코치님, 역도연맹 회장님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군청 역도팀이 빨리 생겨 순창을 떠나지 않고 고향을 더욱 빛내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사진설명>> 왼쪽부터 순창고 역도부 윤상윤 감독, 홍윤서·홍유빈·정해빈 선수, 박성무 코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하우스 고설재배 수박 1200통 판매 사연
  • ‘금산골프장’ 확장 놓고 ‘찬반’ 논란
  • 수술받은 며느리 대신 ‘할미 육아’를 시작했습니다
  • 순창군, 인구감소율 전국 1위 불명예
  • [조재웅]주민에게 호소합니다
  • 금산골프장 확장 주민설명회 8월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