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시]들녘길-정봉애
상태바
[독자시]들녘길-정봉애
  • 정봉애 시인
  • 승인 2022.10.05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들 녘 길

 

성원 정봉애

 

옛날에 둘이 걷던

추억의 논둑길

아슴아슴 홀로 걸어

 

언덕바지 끝자락에

허벌나게 너부러진

개망초꽃

 

갈바람에 한들거리는

정겨운 꽃밭에

훨훨 날아든 나비들

 

꽃술에 입맞춤

삼삼하게

할까 말까

 

아무래도 잊을 수 없는

그리움

망초꽃이고 싶어라

 

들녘길에서 임자 없는 꽃이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류재복 선생 별세
  • 2023년 계묘년, 검은 토끼해
  • 순창군 올해 첫 인사발령
  • 체육회장 재선거 … 1월 19일 오후 2~4시까지 향토회관
  • '열린순창' 선정 ‘2022년을 밝힌 사람들
  • 군청 인사 예고 이르면 오늘(4일)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