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세입재원 지방교부세 47%, 보조금 37%
상태바
2022년 세입재원 지방교부세 47%, 보조금 37%
  • 최육상 기자
  • 승인 2022.11.23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 22.41%, 사회복지 20.28%, 기타 13.98% 파악
“군의원, 예산심사 꼼꼼하게 하면서 전문성 살려야”

 

군청이 밝힌 ‘2022년 순창군 예산기준 재정공시자료에 따르면 일반회계를 기준으로 2022년 순창군의 세입재원 총액은 44601300만원이다. 세입재원 별로 나눠 보면 지방세 203900만원(4.55%) 세외수입 1394400만원(3.13%) 지방교부세 2120억원(47.53%) 조정교부금 등 1006000만원(2.26%) 보조금 1651100만원(37.02%) 보전수입 등 및 내부거래 2459900만원(5.52%) 등으로 구성돼 있다.

기금을 포함한 2022년 세출예산은 일반회계 44601300만원에 기타 특별회계 2398700만원을 더한 48345100만원이다. 군의 연도별 세출예산은 201835439600만원 201940091100만원 202042036300만원 20214832100만원 202248345100만원 등으로 계속해서 늘고 있다.

군청은 세출예산에 대해 “1년 동안 순창군에서 사회복지, 보건, 문화관광, 지역개발 등의 목적을 위한 지출을 예상해 편성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2022년 순창군 예산기준 재정공시자료에는 2018년부터 2022년까지 5개년 세출분야별·연도별 현황(일반회계 기준)이 자세하게 나와 있다. 군의 특성상 농업분야는 비중이 지속해서 20%가 넘었고, 사회복지는 지난 4년간 20%에 근접하다가 올해 처음으로 20%를 넘었다. 특히, 교육 분야는 20181.01%, 20191.05%1%를 가까스로 넘었다가 20200.93%, 20210.90%, 20220.85%로 수치는 낮지만 지속적으로 떨어지는 추세다.

예산에 정통한 한 전직 공무원은 최영일 군수의 민선8기 정식예산 편성과 관련해 곧 있으면 열릴 의회 정례회에서 예산심사를 진행할 텐데, 군의원들이 지난 5년간 분야 별 예산을 들여다보며 어떤 변화가 있는지 꼼꼼하게 따져봐야 한다면서 목적 사업비에는 포함돼 있지 않더라도 사업 별로 따져서 숨겨져 있는 예산을 찾아내고 지적하는 게 군의원들의 역할이라고 강조했다.

이 전직 공무원은 이어 군에서는 가용할 수 있는 재원을 사업 안쪽에 숨겨 놓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아무리 의정에 밝은 최영일 군수라고 해도 한 번에 들여다보기는 어려울 수 있다군의원들은 올해만 예산을 심사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분야 별로 역할을 나눠 계속 공부하면서 예산을 들여다보고 내년 예산심사, 후년 예산심사 등으로 전문성을 강화해 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성용 의원, 순창장류·한국절임 감사 요청
  • 순창, 숨겨진 이야기(10) 순창 토착성씨와 향리층
  • 중학생 ‘같은 질문 다른 생각’ 좌담회
  • 군 2022년 인건비 900억원 육박…자주재원 30% 차지
  • 최영일 군수, 공약사업 주민설명회
  • 청소년연극단 창작 뮤지컬 “오버 더 레인보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