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기자단] ‘불법주차’가 생기는 이유는?
상태바
[어린이기자단] ‘불법주차’가 생기는 이유는?
  • 김다예·최정휴·박정민 기자
  • 승인 2022.11.30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초등학교 어린이 기자단
김다예·최정휴·박정민 기자(순창초6)
읍내 온누리 약국 반대편 인도에 불법주차 차량이 길을 막고 있는 상황

 

읍내 온누리 약국 반대편 인도에 불법주차 차량이 길을 막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순창에서 운전자들이 차도 위에 불법주차를 하는 모습이 많이 보이는데 우리는 평소 길을 갈 때 불법주차로 인해 도로가 좁혀져 길을 가지 못하거나 운전자가 불법주차 때문에 불편을 겪기도 한다.

이러한 문제의 발생원인으로 순창은 다른 지역에 비해 공용주차장이 부족하다. 이 때문에 운전자들은 아무 길가에나 주차를 하게 되고. 운전자들은 꼭 필요한 곳엔 주차장이 별로 없어 내가 갈 식당, 병원, 슈퍼 등에서 더 멀리 주차를 해야 한다. 운전자들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결국 불법주차를 하는 것이다. 한 학생은 도로의 양옆에 불법주차가 되어있어서 교통사고를 당할뻔했어요라며 불만을 이야기했다. 또 운전자 조모 씨는 불법주차로 인해 운전자들은 주행을 방해받아 불편하다라고 말하였다.

순창군은 사람들이 많이 가는 곳에 주차장을 더 만들고, 단속을 더 강화하여 불법 주차를 없애 나가야 할 것이다.

이 기사는 순창군과 순창교육청이 지원하고, <열린순창>이 진행하는 순창초등학교 어린이기자단 교육결과물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순창군 올해 첫 인사발령
  •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출마예상자
  • 최영일 군수 신년대담 “‘아동 행복수당’ 18세 미만 월 40만원씩 지급” 추진 계획
  • 제2대 체육회장 선거…19일 향토회관
  • 군청 인사 예고 이르면 오늘(4일) 발표
  • 설 대목장날, 가족 만날 기대감 부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