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캘리그라피 회원들의 전시회
상태바
순창캘리그라피 회원들의 전시회
  • 정명조 기자
  • 승인 2023.06.0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진강미술관에서 “캘리그라피로 마음을 열다_나의 노래” 개최

지난 1일 섬진강미술관에서 순창캘리그라피 회원들의 작품 전시회가 열렸다. 문화관광과와 주민복지과는 주민 프로그램 일환으로 캘리그라피 교육을 준비했으며 회원들은 주간반과 주말반 2개 반에 각각 참여해 그동안 닦은 실력을 선보인 작품을 전시하게 됐다.

이날 사회를 맡은 이정선 회원은 소감을 밝혔다.

캘리그라피 교육반 모집한 지 10분 만에 수강생이 다 찰 정도로 인기도 많고 회원들의 열정도 대단해요. 우리 회원들은 교육받으면서 사람들도 많이 만나고 부담 없이 배우면서 좋아하고 위안도 받고 그랬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전시회를 하니까 모두 뿌듯해하고 성취감도 느끼고, 너무너무 기뻐합니다.”

캘리그라피에서 캘리-테라피로

캘리그라피를 지도한 장민화 지도교사도 소감을 전했다.

“2016년부터 순창에서 교육을 시작했는데 처음에는 3개월 과정이었어요. 그런데 인기가 있어 계속 수업이 늘더니 여기까지 오게 됐습니다. 우리들 단독 전시회를 열게 되니 진짜 흔한 말이지만 감개무량하다는 표현을 꼭 써야 할 것 같아요. 너무 보람찹니다. 저는 나의 노래라는 주제를 주었을 뿐이지 회원들이 직접 스스로 작품을 만들었습니다. 그래서 더 의미가 있어요.”

이어 캘리그라피에 대한 철학을 설명했다.

앞으로 캘리그라피에서 캘리-테라피(therapy·치유)로 가고 싶은 게 제 바람입니다. 그전에는 한자씩 쓰는 데 정성을 쏟았다면 캘리그라피로 글을 쓰면서 마음이 치유되는 방향으로 교육을 하겠습니다. ”

캘리그라피 작품 26점은 615일까지 전시된다.

- 작품소개 -

 

밤편지-강윤미
밤편지-강윤미
사랑은 너와 별을 보는 것-국진숙
사랑은 너와 별을 보는 것-국진숙
스물다섯, 스물 하나-김경희
스물다섯, 스물 하나-김경희
고맙소-김수경
고맙소-김수경
행복합니다-김현순
행복합니다-김현순
그리움-남은숙
그리움-남은숙
황혼-박득수
황혼-박득수
주님만이-박혜영
주님만이-박혜영
너의 의미-배유미
너의 의미-배유미
봄날-법은
봄날-법은
비처럼 음악처럼-변미정
비처럼 음악처럼-변미정
사랑-서은빈
사랑-서은빈
그대있음에-소영미
그대있음에-소영미
당신은 명작-윤봉녀
당신은 명작-윤봉녀
봄날은 간다-이경화
봄날은 간다-이경화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이순림
삶이 그대를 속일지라도-이순림
너에게 난 나에게 넌-이우정
너에게 난 나에게 넌-이우정
그 중에 그대를 만나-이정선
그 중에 그대를 만나-이정선
걱정말아요 그대-이현주
걱정말아요 그대-이현주
노래-임미숙
노래-임미숙
사랑-임미정
사랑-임미정
님의 향기-정금숙
님의 향기-정금숙
거꾸로 강을 거슬러 오르는 저 힘찬 연어들처럼-정명남
거꾸로 강을 거슬러 오르는 저 힘찬 연어들처럼-정명남
고백-최선혜
고백-최선혜
함께하면 좋은 사람-홍숙희
함께하면 좋은 사람-홍숙희
사노라면-지도강사 장민화
사노라면-지도강사 장민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박희승 대표변호사 소속 법무법인 고창인 조합장 2심 변호인단 맡아
  • 동계 황재열·김지환 부부 차남 황인재 선수 축구 국가대표 선발 ‘영예’
  • [칭찬 주인공] 김영현 순창읍행정복지센터 사회복지 주무관
  • 축협 이사회 ‘조합장 직무 정지 6개월’ 논란
  • 순창친환경연합(영)‘친환경 체험학습’
  • [새내기 철학자 이야기]시간표 새로 짜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