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웃음치료사
상태바
김정숙 웃음치료사
  • 황호숙 기자
  • 승인 2010.08.06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숙(43ㆍ순창 순화)씨는 “사람을 그려보면‘웃’자가 되잖아요, 어른들을 만나면 웃는 것이 훈련되지 않아선지 잘 웃지 않으셔요. 행복해서 웃는 게 아니라 웃어서 행복하다는 말을 자꾸 해드려요. 꽃이 피었을 때 벌 나비가 날아들듯이 사람도 웃음꽃이 피면 함께 하고 싶은 사람들이 모여들어 외롭지 않다고 항상 즐겁게 사시라고 하죠”

생소하고 특이한 ‘웃음치료사’는 “풍랑을 만나지 않는 삶은 없듯이 혼자 짊어져야 될 삶이 버거워 울고 싶던 그 순간에 웃음치료를 선택하게 되었다”는 김정숙씨는 노인운동치료사ㆍ발 관리 자격증 등을 갖춘 다재다능한 봉사활동가. 올 하반기부터는 군내 4개 마을 경로당과 노인증진센터, 남원보건진료소 등에서 웃음치료 강의를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류재복 선생 별세
  • 2023년 계묘년, 검은 토끼해
  • 순창군 올해 첫 인사발령
  • 체육회장 재선거 … 1월 19일 오후 2~4시까지 향토회관
  • '열린순창' 선정 ‘2022년을 밝힌 사람들
  • 군청 인사 예고 이르면 오늘(4일)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