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레/ “우리동네 공약을 직접 우체통에 쏙…”
상태바
한겨레/ “우리동네 공약을 직접 우체통에 쏙…”
  • 박임근 기자
  • 승인 2018.03.22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겨레 2018년 3월 15일치

전북도선관위, 공약우체통 3월말까지 운영

 

▲전북도선관위가 유권자가 직접 후보자에게 공약을 제안하는 공약우체통을 운영하고 있다. 전북도선관위 제공

 

유권자가 해당 후보자에게 공약 직접 제안

“우리동네 공약을 유권자가 직접 우체통에 쏙…”
전북도선거관리위원회는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유권자가 후보자에게 원하는 공약을 직접 제안하는 ‘우리동네 공약우체통’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전북도선관위와 전북지역 구·시·군선관위 등 16곳이 이번 선거에 나서는 입후보 예정자에게 바라는 희망공약을 시민단체 대표, 지역 오피니언 리더, 유권자한테 받는 방식이다. 공정선거지원단 등이 꾸린 공약배달부가 희망우체통(가로 29㎝, 세로 35㎝, 폭 12㎝)을 들고 직접 유권자를 찾는다. 유권자는 선관위가 미리 준비한 엽서에 원하는 공약을 쓰면 된다.
이렇게 모은 공약은 분야별로 정리해 예비후보자에게 모두 전달한다. 희망공약은 3월말까지 제안할 수 있다.
전북도선관위 김성경씨는 “유권자와 후보자를 소통하는 방안을 고민하다가 유권자가 거꾸로 후보자에게 공약을 제안하는 공약우체통을 기획했다. 본격 선거운동을 시작하는 5월31일부터는 후보자 공약을 알도록 하는 ‘공약인형 뽑기’ 행사도 열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박희승 대표변호사 소속 법무법인 고창인 조합장 2심 변호인단 맡아
  • 동계 황재열·김지환 부부 차남 황인재 선수 축구 국가대표 선발 ‘영예’
  • [칭찬 주인공] 김영현 순창읍행정복지센터 사회복지 주무관
  • 축협 이사회 ‘조합장 직무 정지 6개월’ 논란
  • 순창친환경연합(영)‘친환경 체험학습’
  • [새내기 철학자 이야기]시간표 새로 짜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