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금 1억 달성…면민 단합의 결실
상태바
기금 1억 달성…면민 단합의 결실
  • 우기철 기자
  • 승인 2011.03.04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성면민회 정기총회

2011년 적성면민회(회장 이승표 적성면장) 정기총회가 지난 달 24일 적성면사무소 2층에서 열렸다.(사진)

이날 행사에는 70여명의 적성면민과 정성균 의원, 이승표 면장 등 면내 사회단체장들이 참여했다.

공계현(63ㆍ적성 율지) 감사가 2010년도 면민회 기금 운영에 대한 감사 결과를 보고했고, 방정운 부면장은 2011년도 사업으로 수립한 제49회 군민체육대회, 장류축제, 재경향우회 및 재경청년회 체육행사 참석, 적성면 ‘향토사지’ 발간 등을 설명했다. 참석자들은 질의 등을 통해 논의를 거친 후 승인하고 모든 계획을 성공적으로 치르자고 다짐했다.

이승표 면장은 인사말을 통해 “구제역과 조류 인플루엔자(AI)가 전국을 휩쓸고 있어 매우 힘든 한 해였지만 면민들의 노력으로 청정지역을 지키고 있다”며 “지난 해 면민들의 협조로 면민의 날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고 재경군향우회와 적성면향우회에도 참석해 향우들과 우정을 쌓을 수 있었다. 특히 면민회 기금이 1억을 넘어선 것은 면민들의 단합 덕분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보조금 받은 공장으로 담보 대출 ‘특혜 의혹’
  • 〈열린순창〉 필진이 새로워집니다
  • 새마을금고, 정기예탁금 103억 8500만원 유치
  • 팔덕 출신 최순삼 순창여중 교장
  • 옥천향토문화사회연구소 이사장 이ㆍ취임
  • [기자수첩]대모암 관련 감출 것이 많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