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 버스
상태바
시골 버스
  • 박달재
  • 승인 2019.09.04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길 넘고 들길 돌고 돌아
느릿느릿 지나가는 시골버스

정류장엔 낙엽만 구르고
기다리는 손님이 없다
어쩌다가 한 두분 마을 어르신들
그 분들마저 떠나가시면
누가 기다릴까

텅빈 들녘에 허수아비 사라지듯
시골버스도 사라질까
서글퍼진다

- 박달재 시인(구림 통안 출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내 주유소 휘발유, 리터당 101원 차이
  • 군청 정기인사…5급 승진 5명
  • 설날 먹거리, 농협 ‘로컬푸드’ 매장에서 사세요
  • 깨우치는 놀이, ‘깨놀’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코로나 바이러스 도내 확진자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