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읍 창림경로당 준공식
상태바
순창읍 창림경로당 준공식
  • 김상진 기자
  • 승인 2019.10.09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읍 창림경로당 준공식이 지난 7일 황숙주 군수와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옛 경로당은 1955년에 세워져 낡고 협소해 50여 명의 어르신들이 이용하기에는 많이 불편했다. 군은 총 사업비 1억1800만원을 들여, 부지 161제곱미터(㎡)에 건축면적 88.73㎡인 경로당을 신축해 마을주민의 숙원을 해결했다.
설동현 노인회장은 “경로당 건립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은 군에 감사드린다”며 “주민 화합의 장소가 될 수 있도록 잘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수ㆍ의회 갈등…의회 실태조사 ‘보류’
  • 순창식당 하종옥ㆍ최옥자 부부
  • 코로나19 이겨내는 ‘쌍치면소재지’ 작은 상인들
  • 주민은 ‘뒷전’ 업자는 ‘상전’
  • 긴급재난지원금 신청ㆍ사용 ‘알아보기’
  • 군의회, 사업장 자체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