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진식 씨 의상자 ‘선정’
상태바
황진식 씨 의상자 ‘선정’
  • 열린순창
  • 승인 2021.06.02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수해 복구작업 중 ‘부상’

군은 지난달 27,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2021년 제2차 의사상자 심사위원회에서 황진식(51금과면) 씨가 의상자로 선정됐다고 알렸다.

황 씨는 지난해 8월 폭우(770mm)로 섬진강이 넘쳐 지역이 침수되는 등 큰 피해를 당하자 피해복구에 적극 나섰다. 그는 귀농귀촌협의회원과 함께 풍산면 호성마을 오태석 농가를 잦아가 침수된 건물과 버섯재배사를 복구하던 중 2m 높이 건물 지붕에서 떨어져 부상을 입었다.

이에 군은 지난해 11월 의사상자 신청을 했고, 몇 차례에 서류를 보완하는 등 적극적으로 나서 이달 의상자로 선정되는 결과를 얻었다.

귀농귀촌협의회 금과면지회장을 맡아 활동한 황 씨는 평소에도 지역주민을 위한 반찬 지원, 집수리 봉사 활동과 재능기부를 하는 등 신뢰가 두텁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순창군 올해 첫 인사발령
  • 전국동시조합장선거 출마예상자
  • 최영일 군수 신년대담 “‘아동 행복수당’ 18세 미만 월 40만원씩 지급” 추진 계획
  • 제2대 체육회장 선거…19일 향토회관
  • 군청 인사 예고 이르면 오늘(4일) 발표
  • 설 대목장날, 가족 만날 기대감 부풀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