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호남 군현 군적부’고증 학술대회
상태바
조선시대‘호남 군현 군적부’고증 학술대회
  • 강신엽
  • 승인 2022.09.21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후 1시 30분 순창군립도서관에서 개최

강신엽 관광마케팅담당
설명환 선생
설명환 선생

 

군과 순창군문화자원활용추진위원회(위원장 강병문)조선시대 호남 군현 군적부 고증 학술대회를 오는 23일 오후 130분부터 순창군립도서관 다목적홀에서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일찍이 1997설공찬전필사본을 발견했던 서경대학교 이복규 명예교수가 작년 말 경주순창설씨대종회장인 설명환 선생(사진)의 금과면 고례리 자택을 방문해 선생이 소장한 고서 가운데, 75책 분량의 목판본 자치통감강목(資治通鑑綱目)의 배접지(褙接紙, 책의 겉을 보호하기 위하여 여러 개 겹쳐서 붙인 종이)에서 목판본 군적부(軍籍簿)를 발견함에 따라 이루어졌다.

학술대회는 강병문 위원장의 개회사와 최영일 군수, 신정이 군의회 의장의 축사 등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설명환 경주순창설씨대종회장이 호남지역 군적부의 입수와 발견 경위를 주제로 기조발언을 할 예정이다. 이복규 명예교수가 새로 발견된 호남지역 군적부에 대하여’, 이상훈 육군박물관 부관장이 조선 후기 지방군 운용과 군적부의 작성을 각각 발표한다.

서울대 경제학부 조영준 교수가 ‘1718세기 전라도 군영의 연령과 체격’, 김현영 전 국사편찬위원회 연구편찬정보화실장은 군역 관련 고문서를 통해 본 조선 후기 군역 파악 방식의 변화에 대해 각각 주제 발표한다.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김경록 책임연구원이 호남 군적부를 통해 본 조선 후기 군사 변화와 군사 정책’, 조용진 전 서울교육대 미술교육과 교수는 호남 군적부 파기의 형질 인류학적인 분석에 대해서도 각각 발표한다.

토론에는 임실군청 김철배 학예연구사, 강신엽 전 육군박물관 부관장, 오창현 목포대 고고문화인류학과 교수, 전경목 한국학중앙연구원 부원장, 김만호 광주전남연구원 책임연구위원이 참가한다.

최영일 군수는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조선시대 호남 지역의 군적부 자료로는 처음으로 학계에 소개되는 것인 만큼 앞으로 조선시대 병무행정과 생활사를 이해하고 고찰하는 데 큰 도움이 되고, 다양한 연구자들이 순창을 찾아와 연구성과를 축적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재경인계면향우회 정기총회…회장 이·취임식
  • 풍산 출신 김예진 씨, '히든싱어'-노사연 편 우승
  • 금산골프장 확장 관련 공청회 개최
  • 순창, 숨겨진 이야기(10) 순창 토착성씨와 향리층
  • 축협 한우식당, 결국 향교 옆에 짓는다
  • 발바닥 교육(19) 다시 생각해 보는 교육자의 역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