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시] 이 시대의 자화상-홍성주
상태바
[독자시] 이 시대의 자화상-홍성주
  • 홍성주 시인
  • 승인 2022.11.30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시대의 자화상

도림 홍성주

 

어느 공공기관 6층 사무실 구석

살아있는 선인장 화분 2

죽어있는 동양 난과 이름 모를 화분 4

이 화분들이 가정에 있었다면

죽음으로 이어진 목마름

말도 못하고

스스로 움직일 수도 없었으니

오직 내민 손길만을 기다렸으리라

장관상 수상 축하와

취임 축하 등의 뚜렷한 꼬리표

화려했을 순간이 지난

이 시대의 자화상을 본다.

도림 홍성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금과초등학교 100주년 기념식 4월 21일 개최
  • 우영자-피터 오-풍산초 학생들 이색 미술 수업
  • “조합장 해임 징계 의결” 촉구, 순정축협 대의원 성명
  • 재경순창군향우회 총무단 정기총회
  • 순창군청 여자 소프트테니스팀 ‘리코’, 회장기 단식 우승
  • ‘초연당 정원 음악회’ 꽃·술·음악에 흠뻑 취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