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베트남 하틴성, 외국인 계절근로자 업무협약
상태바
군·베트남 하틴성, 외국인 계절근로자 업무협약
  • 최육상 기자
  • 승인 2023.03.22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화영 부군수가 테트남 하팅성 레띠 사우 부성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정화영 부군수는 지난 15일 베트남 현지를 방문해 하틴성 레띠 사우 부성장 등을 만나서 외국인 계절근로자 파견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상생발전과 상호 협력을 약속했다.

베트남 하틴성에서는 적합한 우수인력 선발과 적응 훈련 등을 지원하고, 군에서는 선발된 베트남 인력을 농가에 배치해 농촌 내 일손 부족 문제를 해결한다는 방침이다.

올해부터 본격 추진하고 있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은 고령화, 부녀화 등으로 부족한 농촌 일손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단기간(5개월) 외국인을 합법적으로 고용할 수 있는 제도다.

군청 농업축산과 홍진기 팀장은 군에서는 수요조사를 거쳐 지난해 말 법무부에 외국인 계절근로자 36명을 신청해 상반기에 36명 전원을 배정받아 영농작업에 투입하게 됐다면서 하반기에도 수요조사를 거쳐 인원 수를 정해 추가로 요청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외국인 계절근로자 제도를 아직 군민들께서 정확하게 알지 못하기 때문에 홍보가 많이 필요하다면서 법무부 사전 승인을 받아 계절근로자 인원 수를 정하기 때문에, 군민들과 협조해 일손을 도울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군은 협약에 앞서 농촌일손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라오스, 필리핀과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한편, 베트남 하틴성은 인구 120만명으로 농업·임업 등 농업 관련 베트남 국내총생산(GDP)35.5%를 차지하고 있는 농업도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박희승 대표변호사 소속 법무법인 고창인 조합장 2심 변호인단 맡아
  • 동계 황재열·김지환 부부 차남 황인재 선수 축구 국가대표 선발 ‘영예’
  • [칭찬 주인공] 김영현 순창읍행정복지센터 사회복지 주무관
  • 축협 이사회 ‘조합장 직무 정지 6개월’ 논란
  • 순창친환경연합(영)‘친환경 체험학습’
  • [새내기 철학자 이야기]시간표 새로 짜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