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일자리정책 평가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전북 일자리정책 평가 ‘우수’기관 선정
  • 최육상 기자
  • 승인 2023.05.31 0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9일까지 기업체 140개소 일자리 수요 조사
군을 대표해 정화영 부군수(오른쪽)가 상을 수상했다.

 

군이 전라북도의 도내 14개 시·군 일자리정책 평가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고 지난 25일 알렸다.

전라북도는 매년 도내 시·군의 일자리 창출 정책의 효과를 검증하며 개선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고용지표, 고용서비스 플랫폼 활용도, 일자리창출 노력, 일자리정책 홍보, 네트워크 등 일자리정책 전반에 대한 종합 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청년 취·창업 지원사업, 청년 팹랩 플랫폼 구축사업, 순창 리빙랩 프로젝트 등 청년을 위한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추진했다면서 맞춤형 직업교육훈련 지원, 경력을 활용한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발효·장류 관련 지역특화형 일자리, 지역관광 일자리 등 지역 특색에 맞는 일자리를 발굴해 우수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역경제 위축을 막고자 소상공인 경영 안정화 지원, 각종 스포츠대회 유치 등의 노력도 높게 평가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군은 오는 69일까지 군내 기업체의 일자리 수요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3주간 일자리 수요 조사는 농공단지 등 군에 등록된 기업체 140여 개소를 대상으로 진행된다면서 기업체의 인력 채용시기, 규모, 직무 분야, 자격 등 채용정보를 파악하고 군에 거주하는 청년과 중장년층 등 구직자들과 공유해 취업을 연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정숙 의원 “교육·복지 전문성 갖춰, 군민에게 믿음·희망 드리겠다”
  • 순창군의회 하반기 원 구성 민주당 지역위원장 도 넘은 ‘개입’
  • 오래간만에 열린 군내 결혼식
  • [새내기 철학자 이야기]설거지하면서 묻고 싶다
  • 농협중앙회, ‘고창인 조합장 해임 징계’ 재통보
  • 싸릿재양장점, 천연염색과 바느질 강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