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초 학생 156명 독서작품 전시회
상태바
순창초 학생 156명 독서작품 전시회
  • 최육상 기자
  • 승인 2023.06.0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골미술관 (순창초, ‘책빛나래’를 펼치다) 전시회…
독서 활동으로 만든 다채로운 작품 15일까지 선보여

집에 와서 나를 웃겨주는 아빠 제일 좋아. 신나게 놀고 와서 먹는 맛있는 초밥 제일 좋아. 학교에 친구들이랑 노는 재밌는 쉬는 시간 제일 좋아. 자기 전에 재밌는 이야기하는 엄마 제일 좋아. 잠 안 올 때 창문으로 보이는 밤하늘 제일 좋아. 넌 뭘 제일 좋아해?”-탁소율 나는 ○○ 제일 좋아’.

탁소율 6학년 학생이 자신이 지은 시를 낭랑한 목소리로 낭송하자 박수갈채가 터져 나왔다. 지난 1일 오후 330분 옥천골미술관에서 열린 <순창초, ‘책빛나래를 펼치다> 전시회 개막식은 순창초등학교 학생들과 학부모, 교직원, 순창교육청 관계자 등이 자리를 가득 채우며 즐겁게 진행됐다.

 

새롭게 꾸민 순창초 도서관 책빛나래

이성은 교장은 새롭게 꾸민 학교 도서관 책빛나래에서 학생들이 책을 읽고 공부하며 만든 다양한 작품들을 보니 대견하다많은 분들이 오셔서 작품을 감상하시고 학생들을 응원해 주시길 기대한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순창교육청 최은이 교육지원과장은 초등학교를 다시 다니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아이들이 책을 통해 들려주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귀 기울여 듣고 작품을 감상하면 더욱 좋겠다고 축하했다.

전시회 작품은 4-5-6학년 학생으로 구분해 공간을 꾸몄다. 특히 학년 별로 작품 해설을 맡은 학생(도슨트)들은 또랑또랑한 목소리로 자신의 작품과 다른 친구들의 작품을 멋지게 소개했다.

 

새로운 경험을 쌓아서 너무 좋아요

해설을 마친 서하율 5학년 학생은 책을 읽으면서 작품을 만들자고 해서 그냥 즐겁게 참여했어요라면서 선생님이 도슨트(해설사)를 뽑는다고 하셔서 저는 그냥 다른 친구들도 있어서 나갔는데 제가 맡게 됐어요라고 말했다.

박예은 6학년 학생은 독서 활동으로 작품을 만들면서 새로운 경험을 쌓아서 너무 좋아요라면서 저의 꿈은 변호사인데, 변호사가 돼서 억울한 사람들을 변호해 주는 역할을 하고 싶어요라고 당차게 포부를 밝혔다.

독서 활동 작품 전시회를 기획한 옥천골미술관 권동현 관장과 조계식 4학년 담임교사는 가슴 뭉클한 내용도 있고 초등학생들이 생각하지 못한 정말 다양한 작품을 만들었다면서 많은 분들이 오셔서 작품을 감상하시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순창 출신 선일균 씨 변호사 합격
  • 명품 ‘순창읍지’ 최초 발간
  • ‘순창바라기’, 마을 속으로 현장체험학습
  • ‘청년 근로자 종자 통장’ 대상자 49세까지 확대
  • 금과초40회 동창회
  • [칭찬 주인공] 김영현 순창읍행정복지센터 사회복지 주무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