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전주고려병원, 동행순창 협약
상태바
군-전주고려병원, 동행순창 협약
  • 최육상 기자
  • 승인 2023.09.20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기탁

 

군은 전주고려병원(병원장 박근호)과 지난 14일 도농교류 활성화와 지역사회 협력 강화를 위한 농촌사랑 동행순창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최영일 군수와 박근호 병원장 등 두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해 협약 주체 간 유기적인 협력 관계 구축과 지속적인 교류를 약속했다.

전주고려병원은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과 농업·농촌 활성화를 위해 고향사랑기부금 연간 최고액인 500만원을 군에 기부했다. 전주고려병원은 전주시 덕진구에 위치한 척추·정형외과 전문 종합병원으로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을 위한 주민교실 운영, 행사현장에 응급의료지원팀 파견 등 지역사회 공헌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박근호 병원장은 후학 양성을 위해 전주인재육성재단 이사로 8000만 원의 장학기금을 기탁하고, 전주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1000만원의 발전기금을 후원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군은 전주고려병원의 직원교육, 워크숍, 팸투어 등을 진행할 경우 시설물 사용과 프로그램 운영 등을 지원하고, 전주고려병원은 의료서비스 제공과 의료봉사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근호 병원장은 순창 주민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양질의 의료서비스와 복지사업 제공에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영일 군수는 순창에 대한 따뜻한 관심으로 기부에 동참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긴밀한 협력을 통해 상호 교류를 이어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근호 병원장과 최영일 군수
박근호 병원장과 최영일 군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창인 조합장이 복귀하면 순정축협 정상화가 불가한 이유
  • 발바닥 교육(31) 식판(食板)을 들기가 힘들다
  • 순정축협 노조, 돌아가며 순창·정읍서 1인 시위
  • 풍산추모공원 공동 대책위원장의 가을 단풍
  • 순창친환경연합(영) 서울에서 ‘논학교’ 진행
  • 아동행복수당 7세~17세 지급 확대